정보마당

업계뉴스

HOME정보마당업계뉴스
[신년사] 하태식 대한한돈협회장
2020-12-31

 

하태식 대한한돈협회장

존경하는 전국의 축산인 여러분!

 

다사다난했던 경자년이 저물고 2021년 신축(辛丑)년 새해가 밝았습니다. 희망찬 새해를 맞이하여 축산농가 여러분께 삼가 인사를 올립니다. 아울러 축산업 발전을 위해 함께 노력해준 축산인 여러분의 노고와 변함없이 성원해주신 국민 여러분께 존경과 감사의 말씀을 드립니다.
 
2021년 신축년은 소띠의 해입니다. 소는 친근하고 인간에게 도움을 주는 동물로, 농경 생활에 필수적인 노동력을 제공하는 충직한 일꾼이자, 머리에서 발끝까지 귀한 식량이기도 합니다. 요즘과 같은 혼돈의 시대를 헤쳐 나아가기 위해서는 무엇보다 소의 우직함과 충직한 심성으로 기본에 충실할 때라 생각합니다.

지속가능한 축산업을 만들기 위해선 첫째, 코로나19로 인한 변화에 선제적 대응이 필요합니다. 코로나19는 급격한 사회구조를 변화시키고 있습니다. 특히 코로나19로 인하여 일상 변화로 안정적인 먹거리 확보를 통한 식량 안보의 중요성이 점점 높아지고 있으며, 소비자의 안전축산물, 깨끗한 환경에 대한 요구가 커지고 있습니다. 무엇보다 소비자가 믿을 수 있는 축산물을 잘 키워 경쟁력을 갖추어야 합니다.

둘째, 국민에게 사랑받는 지속가능한 축산업이 되기 위해 친환경적인 축산환경과 냄새 없는 사양관리로 생산시스템의 변화를 넘어서야 할 것입니다. 소비자가 선택하는 안전축산물을 생산할 수 있도록 질병, 시설, 환경 개선에 지속적인 노력이 필요하며, 지역사회에 책임을 다하는 축산업으로 성장해야 할 것입니다. 더불어 축산 외적으로 만연한 축산업에 대한 부정적 인식 개선을 위한 노력으로 축산업의 패러다임을 바꿔야 합니다.

셋째, 아프리카돼지열병(ASF), 구제역(FMD), 조류인플루엔자(AI)와 같은 악성질병의 재발을 막아야 합니다. 최근 1년 3개월만에 경기도, 강원도 북부지역 ASF 피해농가들의 재입식이 다시 재개되었지만, 야생멧돼지를 통한 ASF 확산 위협은 계속 되고, 잘 막아왔던 AI 마저 발생해 안타깝게 하고 있습니다. 불의의 피해를 막기 위해 농가에서는 철저한 소독과 차단방역으로 내 농장을 지켜야 할 것입니다.

마지막으로 우리 축산업은 농업을 이끄는 대표산업이자 대한민국 국민의 단백질 식량을 공급하는 안보산업이자 최첨단 미래 생명산업으로 무한한 가능성을 품고 있습니다. 시대의 변화에 정부 정책이 앞서서 길 안내를 해줄 수 있도록 정책적 배려와 지원이 따른다면 다시 한번 축산업은 진흥의 길을 걸을 수 있을 것이라 확신합니다.

예기치 않은 코로나 사태로 인해 축산업뿐만 아니라 국내외 모든 산업이 어려움과 고통을 겪고 있는 상황입니다만, 이를 계기로 축산업이 지역사회의 중심이며, 농촌경제의 핵심임을 다시 한번 인식하고, 시대 변화에 걸맞게 축산업의 미래를 준비할 수 있도록 축산 관련 단체도 더욱 열심히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습니다. 정부와 축산농가, 산업계 모두가 힘을 합쳐 우리의 미래를 건설해 나갑시다.

 

다시 한번 신축년 새해를 맞아 전국 모든 축산농가와 축산업 종사자들의 가정에 언제나 웃음과 건강이 깃드시길 기원하며, 사업이 날로 번창하길 기원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출처 : 식품저널뉴스(2020.12.30) http://www.food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7636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