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보마당

업계뉴스

HOME정보마당업계뉴스
농식품부·한돈협, 전국 돼지농장 청소·소독 캠페인 전개
2019-02-07

"구제역, 양돈장으로 확산하는 막기 위한 조치"

 

대한한돈협회와 농림축산식품부는 지난달 31일부터 오는 6일까지 전국 모든 돼지농장을 대상으로 일제 청소 및 특별 소독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다고 2일 밝혔다. 이는 구제역이 양돈장으로 확산하는 것을 막기 위한 조치다. 

 

이번 돼지농장 일제 청소 및 특별 소독 캠페인 기간 중 농장 청소 및 소독 장면이 담긴 사진을 협회 산하 전국의 각 지부(회)에 제출하면 무작위 추첨으로 경품을 지급하게 된다.  

 

이번 캠페인은 협회가 발행하는 '한돈자조금' 소식지 독자 참여 이벤트 형식으로 진행된다.  

 

협회는 전국의 한돈농가에 설날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메시지를 통해 '설 명절 기간동안 사람과 차량에 의해 구제역이 쉽게 전파될 수 있기 때문에 세심한 주의와 관심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또한 축산농가 모임을 금지하고 매일 농장의 차단 방역과 소독을 실시하는 한편 이상 증상 발견 시 방역기관에 즉시 신고할 것을 당부했다. 

 

협회 관계자는 "이 기간에 출입구 및 물품 반입창고 등 농장 내외부 정리, 정돈, 청소와 돈사별 세척·소독을 철저히 해달라"며 "한돈농가뿐 아니라 이웃의 한우, 한돈, 젖소, 육우 농가의 방역활동을 함께 권장하고 독려해 달라"고 주문했다.

 

 

 

 

 

출처 : 뉴시스 (2019.02.07) http://www.newsis.com/view/?id=NISX20190202_0000549456&cID=10401&pID=10400